곡성군, 학정지구 지적재조사 측량 결과 주민설명회 개최

이호민 | 기사입력 2022/10/05 [11:02]

곡성군, 학정지구 지적재조사 측량 결과 주민설명회 개최

이호민 | 입력 : 2022/10/05 [11:02]

▲ 곡성군, 학정지구 지적재조사 측량 결과 주민설명회 개최


[뉴스체인지=이호민] 곡성군이 10월 12일부터 3일간 곡성 학정지구 측량 결과 주민설명회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올해 곡성군은 학정리 432필지 16만㎡에 대해 지적재조사 사업을 추진 중이다. 지난 8월 토지 소유자의 2/3 이상 동의를 얻어 지적재조사 예정 지구에서 최종 사업지구로 지정 고시한 바 있다.

이번 설명회는 주민이 소유한 필지에 대해 재조사 측량 결과를 안내하기 위해 마련됐다.

10월 12일에는 학정리 1구 회관에서 설명회를 진행하며, 13일과 14일에는 학정리 2구 회관에서 설명회를 개최한다. 곡성군은 사업지구 내에 토지를 소유한 주민 또는 이해 관계인 약 300여 명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곡성군은 설명회에서 나온 의견을 토대로 재측량이 필요한 경우 현장을 다시 확인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인근 토지 소유자와 변경된 경계에 대해 적극 협의를 거치는 등 주민들의 불만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이번 설명회에 참석하지 못할 경우 곡성군 민원실 지적재조사팀 방문 또는 유선상으로 소유자별 맞춤 상담이 가능하다. 측량 결과를 담은 지적 확정 예정 통지서도 추후 우편으로 발송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토지 소유자 한분 한분의 의견을 청취해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지적 재조사 사업을 추진하고자 한다. 사업이 잘 진행될 수 있도록 토지 소유자와 이해 관계인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지적재조사사업은 지적공부와 토지 이용 현황이 일치하지 않는 지역을 대상으로 추진된다. 최신 기술로 정확한 조사 및 측량함으로써 일제강점기에 작성된 종이 지적도의 문제점을 해결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