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국내외 친구들과 함께 디지털 역량을 키우는 ‘제14회 이아이콘(e-ICON) 세계대회’ 개최

국내외 학생과 교사가 팀을 이루어 교육용 앱을 개발하는 국제 경진대회

오혜인 기자 | 기사입력 2024/04/08 [20:23]

교육부, 국내외 친구들과 함께 디지털 역량을 키우는 ‘제14회 이아이콘(e-ICON) 세계대회’ 개최

국내외 학생과 교사가 팀을 이루어 교육용 앱을 개발하는 국제 경진대회

오혜인 기자 | 입력 : 2024/04/08 [20:23]

▲ 제14회 이아이콘(e-ICON) 세계대회 포스터


[뉴스체인지=오혜인 기자] 교육부와 한국디지털교육협회(회장 이형세)는 ‘제14회 이아이콘(e-ICON) 세계대회’를 4월 9일(화)부터 개최한다.

‘이아이콘 세계대회’는 국내 및 해외(개발도상국) 중·고등학생이 팀을 이루어 국제연합(UN)의 지속가능개발목표(SDGs)를 주제로 교육용 앱을 개발하는 국제 경진대회로, 올해는 “양질의 일자리와 경제성장”(목표 8번) 및 “지속가능한 도시”(목표 11번)를 주제로 개최된다. 학생들은 직접 앱을 기획·개발하는 과정에서 디지털 역량을 함양할 뿐만 아니라 국제협력 과정을 체험하고 지속가능개발목표를 학습할 수 있다.

2011년 본 대회가 시작된 이래로 지난 13년간 아시아, 아프리카, 중남미 등 31개국의 중·고등학생 및 교사 1,147명이 참가하여 교육용 앱 205개를 개발했다. 최근 몇 년간 예선 참가팀이 꾸준히 증가*하는 등 국내외의 관심이 지속되고 있어 올해에도 국내외의 성원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참가자 모집 및 예선은 4월 9일부터 6월 3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참가 희망자는 팀(학생+교사)을 꾸려 대회 누리집을 통해 지원서와 앱 개발 계획서 등을 제출하면 된다. 예선 심사는 제출된 앱 개발 계획서를 바탕으로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6월 중에 진행된다.

예선 과정에는 대회 주제 및 소프트웨어(SW)와 관련된 맞춤형(기초·심화) 무료 온라인 교육이 제공되므로, 앱 개발 관련 경험이 부족하더라도 관심이 있는 학생이라면 누구나 도전할 수 있다.

국내 1팀과 해외 1팀으로 짝을 지어 진행되는 본선에서는 앱 개발 및 시연 등이 이루어지며, 팀의 원활한 의사소통과 앱 개발 지원을 위해 언어 및 기술 분야 전문 지도(멘토링)가 제공된다.

개발된 앱은 ‘에듀테크 코리아 페어(2024.하반기)’에서 시연, 대회 누리집 게시 등 사후 관리 및 홍보가 이루어질 예정이며, 수상팀 중 중등부·고등부 각 1등 팀에게는 교육부장관상과 부상이 수여될 예정이다.

이영찬 교육부 디지털교육기획관은 “이아이콘 세계대회는 우리 학생들이 디지털 대전환 시대 국제사회의 공동 목표 달성을 함께 고민하는 국제협력의 기회이다.”라고 말하며, “국제사회 번영에 기여하는 디지털 인재 양성을 위해 교육부도 지속해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